2NE1 씨엘, 데뷔 전...

2NE1 씨엘, 데뷔 전 흑역사 ‘무엇이길래?’

by -
0 482

투애니원

그룹 2NE1의 씨엘이 데뷔 전에 오디션용으로 찍은 데모테이프로 놀림을 당하고 있다고 밝혀서 화제다.

2NE1은 3일(목) MBC FM4U ‘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’에 출연해 최근 활동 및 그동안 숨겨진 이야기 등을 털어놓았다. 특히 씨엘은 2NE1으로 데뷔하기 전에, 현재 소속사인 ‘YG엔터테인먼트’의 오디션을 볼 때 제출한 데모 테이프로 지금까지 고충(?)이 있다고 얘기했다.

씨엘은 “아직도 그 데모테이프가 회사에 있어서, 매니저들이 장난으로 테이프를 공개하겠다고 협박을 한다”라고 밝혔다. 이에 DJ 김신영이 “그 테이프, 꼭 보고 싶은데요?”라고 응수하자, 정색한 목소리로 “저는 안보고 싶습니다”라고 단호하게 대답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.

‘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’는 매일 낮 12시부터 2시까지 MBC FM4U (서울/경기 91.9MHz)에서 방송된다.

NO COMMENTS

Leave a Reply